포털아트를 즐겨찾기에 추가 포털아트에 초대하기       
Loading...
드디어 낙찰 받았..
동심을 드디어 구..
삶의노래-香
화려한 사월의 어느날
추억을 간직한 나무
의외의 선물
삶의노래-香
드디어 낙찰 받았습니..
기업 미술품 구입 손금..
남북훈풍에 평양미술도..
남북관계 훈풍에 평양..
재불화가 한미키 "..
중국잡지 신동권화백 ..
 
* Home > 낙찰후기 
글제목   생명잉 두번 태어난 추억이 담긴 사인암 그림
작성자   say112 작성일   2020-02-20 17:58:45 조회수   766

잠시 머물렀던 사인암
 * 작품코드  porart_1581312394
 * 작 가  이금파
 (대한민국  2020년作)
 * 작품크기  8F(45.5cm x 38cm)
 * 재 료  캔버스에 아크릴


1980년 여름 고등학교 학창시절 "세븐클럽" 절친들과 함께 단양팔경 사인암 운선구곡 으로 추억의 캠핑 여행을 갔던 곳이다.

친구들과 계곡에서 힘을 모아 텐트를 치고 시원하게 수영도 했다. 밖에서 보기엔 계곡물이 깊지 않아 보였고 수영을 해서 시퍼런 가운데 깊이가 어느 정도나 되는지 재어보기로 하고 손을 쭉 펴고 물 속으로 들어갔는데 한참을 내려갔다. 느낌에 3m는 되게 느껴졌다.

물 속엔 기온차가 많아 얼음장 같은 느낌이 들면서 갑자기 헉 하고 가슴이 멎었다.

그리고는 손 발이 움직이지 않았다. 순간 내가 여기서 죽나보다 하고 머릿속을 스쳐 지나갈 때 쯤 가까스로 정신을 차려 헤엄쳐서 나왔던 곳이 사인암 계곡이었다.

그렇게 친구들과 수영도 하고 저녁밥도 해 먹고 못 먹는 술도 마시면서 노래도 부르고 즐겁게 졸업을 앞두고 추억을 남기다 늦은 밤이 되어 잠이 들었다.

그러던 새벽 우리는 비몽사몽간에 텐트 내안까지 물이 차오르고 있음을 알았을 땐 이미 늦었다. 새벽녘에 갑자기 비가 내려 계곡물이 삽시간에 불기 시작했다.

부랴 부랴 소지품과 배낭만 챙기고 밖으로 탈출해서 목숨을 구했던 곳이다.

2번을 죽다 목숨을 구한 곳이 단양팔경 사인암, 상선암, 중선암, 하선암, 은선구곡이다.

어쩌면 수장될뻔한 그곳 사인암에서 생명을 다시 부여 받은 곳이기도 하다.

아울러 시간이 흘러 계곡물의 가운데 수심은 깊고 차가워서 심장마비로 사망할 수도 있다는 것과 텐트칠 때는 여러가지 요소와 지형을 파악하고 날씨와 재난 상황을 고려해야 된다는 것을 깨닫게 한 곳이기도 하다. 추억이 담겨있는 이태석 화백님의 멋진 그림은 그래서 내게 특별한 사연과 의미가 있다.
http://blog.daum.net/say112/183500





번호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7285 일출 - 신.망.애(日出 - 信,望,愛) *6F(41cm x 31.8cm) 캔버스에 아크릴 2019 red6460 2020-04-03 3
7284 화려한 사월의 어느날 mose0713 2020-04-02 5
7283 추억을 간직한 나무 kingsky 2020-04-01 48
7282 의외의 선물 mose0713 2020-04-01 34
7281 삶의노래-香 kingsky 2020-04-01 181
7280 드디어 낙찰 받았습니다 qkd1064 2020-03-30 396
7279 너무나 사랑스러운 첼리스트 xocook 2020-03-27 72
7278 동심을 드디어 구입 sukka116 2020-03-27 261
7277 피오나 ley1393 2020-03-27 87
7276 감사합니다.~ cutelha 2020-03-26 185
7275 달빛아래 꿈^^ kidcall 2020-03-25 167
7274 봄남! 개심사 kidcall 2020-03-25 834
7273 초록빛 가득한 휴식 kidcall 2020-03-25 166
7272 따뜻해지는 색감 kidcall 2020-03-25 141
7271 기분이 좋아지는 그림... pattgwi 2020-03-25 291
    1  [2]   [3]   [4]   [5]   [6]   [7]   [8]   [9]   [10]